시간이 남아서 디저트라도 먹을까하고 들어간 가게다. '사브르'라는, 아이스크림을 파는 가게였다. 소르베를 먹어 볼까 했는데 양이 너무 많은 것 같아 그냥 소프트로 주문했다. 우유맛 사브르 소프트(3,200원)으로 주문했다. 맛은 딱 서주 아이스주 맛이었다. 집에서 가끔 아이스크림 만들어 먹는데, 우유에다가 감미료 넣은 맛이랄까....나....? 내일은 소르베를 먹어봐야겠다. 대패삼겹살처럼 얇게 얇게 썰어서 포겠던데... 괜찮을 것 같다.




'Flavor > Desser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울 - 소격동] 사브르 Savoureux  (0) 2014.08.14
[서울 - 소격동] 사브르 Savoureux  (0) 2014.08.09
[서울 - 삼청동] 소적두  (0) 2014.08.09
[서울 - 서교동] 쉐즈롤 Chez Roll  (0) 2014.07.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