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트러스 홈치즈 샐러드, 12,000 원

  방콕마미 미트볼 스튜, 15,000원

  포트와인 소꼬리스튜와 보리크림 리조또, 17,000원
  
  힙한 양림동을 오랜만에 돌아다니다가 발견한 가게였다. 소꼬리와 보리크림 리조또 괜찮았다. 한국산 식재료로 까르나롤리나 아보리오로 만드는 리조또 식감을 내기 위해 보리를 쓴 것도 좋았다. 다만 포트와인으로 조린 소꼬리가 많이 달달한 편이어서 절반 정도 먹으면 물리기 시작한다는 게 단점. 퓨전 요리 느낌이 나는 미트볼 스튜도 스튜 치고는 국물이 너무 묽었던 것 빼고는 나쁘지 않았다. 다만 청양고추의 매콤함이 너무 두드러져서 다른 향신료 맛들이 묻히는 느낌이다. 샐러드도 맛있게 잘 먹었다.

  
  광주 가면 한 번 가 봄직한 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