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기국수, 7,000원



 재주국수, 7,500원



  돔베고기 대, 25,000원



  감태 주먹밥, 4,000원

  광주에도 제주도 음식점이 생겼다고 해서 가 보았다. 돔베고기는 너무 오래 익혀 뻣뻣했다. 그리고 고기 간을 하나도 안 했음. 이 정도 두께면 염지는 기본 아닌가 싶다. 고기국수는 시치미를 빼고 먹었음에도 너무 짰다. 재주국수는 한식대첩 시즌 2 제주도 팀의 문정일 씨의 조언을 얻어 만든 거라고 하는데, 오징어를 너무 익혀 질겼다. 국물도 깔끔하다기보다 텁텁. 감태 주먹밥에서 감태는 향이 아니라 그냥 식감만 제공하는 역할이었다. 짭짤한 맛으로 먹는 수준...

  물어보니 사장이 동명동에서 카페스타일의 바와 일식+중식 컨셉의 가게를 두 개 더 운영하고 있다고 한다. 최근 힙해지기 시작한 동명동(동리단길)에 빠르게 들어와서 장진우식으로 레스토랑 프랜차이즈를 수펴계열화 함으로써 시너지 효과를 노리려는 것이라고 볼 수 밖에 없다. 그러니까 이 가게는 맛과 상관 없이 잘 될 것이다. 주위에 적이 없으니까..... 그리고 동명동 맛집으로 소문이 나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