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연주 들려주신 서수진, 남메아리, 최은창, 안재진, 강윤미님, 오종대, 유승호, 최성환, 박기훈, 김민희님께 감사의 말씀 올립니다. 좋은 공연 준비하느라 고생하시는 '재즈가 알고싶다' 김프로, 데이브니어님도 항상 감사드려요. 앞으로도 좋은 팟캐스트, 좋은 공연 많이 기획해주세요. 끝으로 재즈를 듣는 인구가 많이 많이 늘었으면 좋겠네요.




'Here&There, Chit Ch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언젠가 고기 구워 먹은 날  (3) 2016.11.02
Jazz Day at Platform-L Contemporary Art Center  (0) 2016.10.16
I'm Not in Love.  (0) 2016.10.09
나의 칵테일 지론  (0) 2016.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