찻잎

 
  엽저







긴가민가해서 나중에 한 번 더 마셨다.


  천지운차창 2017년 의방 야생차

  바디감은 중간 정도. 고삽미는 중후반부터 약간 있다. 향은 쑥 향 뒤로 한 두어가지 더 있는데 긴가민가하다. 회감은 여리다. 역시 보이차는 잘 모르겠다. 숙성을 안 거친 2017년 차라 그런지도 모르겠다.